경상일보를 시작페이지로 ㆍ 즐겨찾기
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알림 | 화촉 | 부고 | 모집 | 자유게시판
체육축구
손흥민, 벤치 박차고 나가 쐐기포 쏘아올려연속 선발제외 설움 털고 교체출전에도 시즌 7호골
토트넘, 원정경기 4대1 승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29  23:09: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 29일(현지시간)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와 사우샘프턴의 경기에서 토트넘의 손흥민이 팀의 세번째 골을 성공 시키며 4대1 승리를 이끌었다. 로이터=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이 3경기 연속 선발명단에서 제외됐지만, 시즌 7호골(리그 6호골)을 터뜨리며 위기를 스스로 탈출했다.

손흥민은 29일(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18라운드 사우샘프턴과 원정경기를 벤치에서 시작했다.

5일 헐시티전, 19일 번리전에 이어 3경기 연속 선발명단에서 제외됐다.

토트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최전방 공격수에 해리 케인을 투입했고, 2선엔 델리 알리와 크리스티안 에릭센, 무사 시소코를 선택했다.

손흥민은 2대1로 앞선 후반 29분 시소코를 대신해 그라운드를 밟았다.

그는 좀처럼 공을 잡지 못했다. 별다른 공격 기회를 만들지 못하며 침묵하는 듯했다.

그러나 단 한 번의 기회를 골로 만들었다.

그는 2대1로 앞선 후반 40분 팀 동료 에릭센이 오른쪽 중앙에서 날린 크로스를 받아 페널티 지역 왼쪽을 침투, 왼발로 골을 넣었다.

올 시즌 7번째 골이자 지난 4일 스완지시티전 이후 리그 3경기 만의 리그 6호 득점이다.

토트넘은 이날 경기에서 손흥민의 쐐기 골에 힘입어 사우샘프턴을 4대1로 눌렀다.

토트넘은 전반 2분 상대 팀 수비수 피르힐 판 데이크에게 선취 골을 내줬지만, 전반 19분 델리 알리가 동점 골을 터뜨렸다. 시소코의 왼쪽 크로스를 헤딩으로 연결해 골을 만들었다.

후반 7분엔 해리 케인이 결승 골을 넣었다. 오른쪽 코너킥을 감각적인 헤딩으로 밀어 넣었다.

분위기는 토트넘으로 크게 쏠렸다. 후반 11분엔 델리 알리가 상대 팀 페널티 지역으로 침투하다 네이선 레드먼드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반칙을 범한 레드먼드는 강하게 항의하다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했다.

토트넘은 경기에 쐐기를 박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얻었다.

그러나 페널티킥 키커로 나선 해리 케인이 실축하면서 추가 골을 넣지 못했다.

이후 에릭센의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오는 등 경기 분위기가 묘하게 흘렀다.

경기에 쐐기를 박은 건 손흥민이었다.

교체 출전한 손흥민은 단 한 개의 슛도 기록하지 못하다가 후반 40분에 잡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천금 같은 득점을 터뜨렸다.

이후 토트넘은 델리 알리의 추가 골로 4대1 대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3연승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icon인기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그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1/3
최근인기기사
1
울산에 전국최대 뽀로로 테마파크
2
‘아이돌 성폭행 사건’ 디스패치가 밝힌 전말...“스킨십 게임하다 성관계”
3
KIA, 김다원 웨이버 공시 ‘그 뜻은?’...“권리포기, 방출”
4
‘아이돌’ 낀 술자리 성폭행 사건 무혐의…식은땀 흘린 2010년 데뷔 아이돌 그룹들
5
부하직원 각목 폭행, 사건당시 CCTV 보니...“쓰러질만큼 머리 세차게 내려쳐”
6
[속보] 부실검증 의혹 이용주 의원 검찰 출석 “국민을 속이려 한 적 없어”
7
‘열애’ 김준희, 16살 연하 이대우 사로잡은 동안미모 ‘깜짝’...“인형같네”
8
‘군함도’ 실제 생존자 증언 재조명 “콩기름 찌꺼기 삶아 밥이라고 줘”…일제 만행 증언
9
자유한국당 “담뱃값 4500원→2500원” 인하 추진…“이제와서 생색내기”
10
국민은행, 전산장애 계좌이체·인터넷뱅킹 ‘이용불가’...“도대제 언제 정상화?”
신문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북부순환도로 17 | Tel 052-220-0515 | Fax 052-224-1030 | 사업자번호 610-81-07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정환
Copyright © 2011 경상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