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일보를 시작페이지로 ㆍ 즐겨찾기
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알림 | 화촉 | 부고 | 모집 | 자유게시판
체육야구
넥센 서건창, 연봉 4억에 계약...외국인선수 제외 팀 최고 연봉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 주장 서건창(28·사진)이 연봉 4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 주장 서건창(28·사진)이 연봉 4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넥센 구단은 서건창이 지난해 연봉 2억6000만원에서 53.9% 오른 4억원에 계약을 마쳤다고 10일 발표했다.

4억원은 팀 내 프리에이전트(FA), 외국인 선수를 제외한 선수 중 최고액이다.

서건창은 지난 시즌 140경기에 출전해 타율 0.325(560타수 182안타), 7홈런, 111득점, 63타점, 26도루로 정규시즌 3위를 이끌었으며, 자신의 3번째 2루수 부문 골든글러브까지 차지했다.

심각한 전력 누수 속에서도 주장으로 선수단을 잘 이끌었고, 연봉 협상에서도 이 점을 인정받았다.

2015시즌 연봉 3억원이었던 서건창은 부상으로 85경기 출전에 그쳤고, 이 때문에 지난해에는 4000만원 삭감된 2억6000만원을 받았다.

서건창은 계약 후 “구단에서 제시한 금액은 더욱 힘쓰고 분발하라는 의미로 받아들였다. 부족한데도 후한 대우에 감사드린다. 많은 연봉을 받는 만큼 무거운 책임감도 함께 느낀다.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뿐”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icon인기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그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1/3
최근인기기사
1
‘비스트 출신’ 장현승, 근황셀카 ‘남다르네’…“멋있다는 말로는 부족”
2
김슬기, 한 남성과 꿀 떨어지는 투샷 ‘누군가 보니’…“현실남매 아닌듯”
3
‘지식in 태양신’ 조광현, 분노 답변 '재조명'…“내가 지식인하는게 안 좋아보이냐”
4
해피 투게더3 김슬기, 황정민에게 욕듣고 세상 행복했던 이유는?
5
혜은이, 굴곡진 인생사 ‘뜨거운 눈물’…“남편사업실패로 30억 빚, 10년간 갚았다”
6
‘김정남 용의자’ 흐엉, 길거리 돌발키스 ‘빨간 원피스+과감 스킨십’…“보통이 넘네”
7
강소라, 美친 몸매 인증샷 '우월하네' …“180도 다리찢기도 남달라”
8
오승환 울산대교수, 한국사회복지사협회 회장 당선
9
[경상 카드뉴스]2017년 2월 24일자 뉴스 브리핑
10
윤진서, 남다른 주먹질(?) 걸파이터 인증 “나야 건들지마”…‘분노의 펀치, 얼굴은 해맑음’
신문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북부순환도로 17 | Tel 052-220-0515 | Fax 052-224-1030 | 사업자번호 610-81-07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정환
Copyright © 2011 경상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