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일보를 시작페이지로 ㆍ 즐겨찾기
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알림 | 화촉 | 부고 | 모집 | 자유게시판
문화방송연예
연초 극장가 한국영화가 장악…‘신과 함께’ ‘1987’ 각축주말 박스오피스 1·2위 올라
신과함께 이틀간 104만명 동원
1987도 85만명 관람 흥행몰이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8  17:53: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연초 한국영화 흥행을 주도하고 있는 ‘신과함께-죄와 벌’과 ‘1987’이 나란히 주말 박스오피스 1~2위에 올랐다.

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주말 이틀간(6~7일) ‘신과함께-죄와 벌’이 1257개 스크린에서 104만8240명을 동원해 선두를 차지했다.

지난달 20일 개봉 이후 누적관객은 1149만9456명이다. 지난 4일 1천만 관객을 돌파한 ‘신과함께’는 ‘변호인’(1137만명)을 제치고 역대 박스오피스 11위에 올랐다.

‘1987’은 1093개 스크린에서 85만6067명이 관람했다. 개봉일인 지난달 27일부터 누적 관객수는 408만7434명으로 집계됐다.

‘신과함께’는 개봉일 포함 19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놓치지 않고 있다. 그러나 ‘1987’과 격차가 점점 좁혀지는 추세다. 주말 이틀간 좌석점유율은 ‘1987’이 52.5%로 ‘신과함께’(51.5%)를 앞질렀다.

   
 

‘1987’이 관객수 400만명을 돌파하면서 지난해 연말 개봉한 한국영화 ‘빅3’ 모두 손익분기점을 넘어서게 됐다. 정우성·곽도원 주연의 ‘강철비’는 9만1731명을 동원해 5위에 오르며 뒷심을 발휘했다. 지난달 14일 개봉 이후 434만9866명이 관람했다.

3일 개봉한 할리우드 어드벤쳐 ‘쥬만지: 새로운 세계’가 52만1385명을 불러모으며 3위로 첫 주말을 시작료다. 1995년 개봉한 ‘쥬만지’의 속편으로, 현재까지 누적 관객수는 89만1402명이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icon인기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그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유령주식 매도, 있지도 않는 주식 팔지 말라고 했음에도 불구하고 팔더니 결국
2
IMO 환경규제…울산 산업계 이해득실 분주
3
송철호 당선인 시정 인수작업 첫발
4
무더운 여름날에도 에어컨도 못 켜고... 노소영 갑질, 뭐라고 했나 궁금증UP
5
근로시간 단축 파장, 시내버스 대란 우려
6
장검중, 종별 배드민턴 남중부 단체 3위
7
[송철호號 출범]열악한 의료부문 대폭 보강…환경·안전·교육등 집중
8
노옥희 울산시교육감 당선인 인수위 공식 출범
9
7대 울산시의원 당선자 22명 오리엔테이션
10
대책없는 울산지역 수거누락 라돈침대 130여개
신문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북부순환도로 17 | Tel 052-220-0515 | Fax 052-224-1030 | 사업자번호 610-81-07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정환
Copyright © 2011 경상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