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일보를 시작페이지로 ㆍ 즐겨찾기
전체기사 | 기사모아보기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알림 | 화촉 | 부고 | 모집 | 자유게시판
문화오늘의운세
[오늘의 운세]2020년 2월12일(수) (음력 1월19일)김진명리학회 상담 및 교육문의 010·7146·7272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1  23:43: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子(쥐띠) 72년생 가까울수록 예의를 지키도록 하라. 60년생 상대를 지나치게 믿는 것은 금물. 48년생 유연하고 느긋한 마음이 행복한 일상. 36년생 마음에 들고 안들 고는 마음의 상태.

 丑(소띠) 73년생 대인관계에서 겸손은 기본적 태도. 61년생 약간 손해 보듯 행하는 것이 지혜. 49년생 한번 지나간 시간은 돌이 킬 수 없다. 37년생 걱정과 근심이 건강을 녹슬게 한다.

 寅(호랑이) 74년생 부탁받지 않는 충고는 하지마라. 62년생 기다릴 줄 아는 행동이 지혜이다. 50년생 좋은 인연 곁에 두고 있는 것이 행복. 38년생 남에게 따뜻한 마음이 곧 나의 보람.

 卯(토끼띠) 75년생 남의 떡이 더 크게 보이는 법이다. 63년생 남에게 상처 주는 말은 자제하라. 51년생 지나간 순간은 마음에서 놓아버려라. 39년생 강한 감정 표현은 자제할수록 좋다.

 辰(용띠) 76년생 하고 싶은 일만 하고 살수는 없다. 64년생 상대가 이해해주길 바라지 마라. 52년생 가정의 화목이 모든 일의 우선이 된다. 40년생 남들과 화목 하는 것이 아름다운 삶.

 巳(뱀띠) 77년생 감정 자제할수록 보람은 쌓이는 법. 65년생 상대의 기쁨이 곧 나의 기쁨이다. 53년생 재물로 맺어지면 허무함만 늘어난다. 41년생 먼저 양보하면 만사가 순조롭다.

 午(말띠) 78년생 소득 없는 일에 에너지 낭비마라. 66년생 적극적인 사고가 자신감을 높인다. 54년생 과시보단 겸손을 우선 하도록 하라. 42년생 참는 순간이 많을수록 보람도 높다.

 未(양띠) 67년생 작은 이익에도 만족하는 것이 행복. 55년생 세월은 잠시도 멈추어주지 않는다. 43년생 나눌수록 존경과 보람은 늘어난다. 31년생 지금 처세가 내일 나의 이미지이다.

 申(원숭이) 68년생 사소한 정에 마음 흔들리지 마라. 56년생 일상의 짜증도 긍정으로 녹여보라. 44년생 대가없이 남을 위하는 행동이 선업. 32년생 남에게 위안이 되는 존재가 되도록.

 酉(닭띠) 69년생 밝은 생각이 밝은 일상을 부른다. 57년생 어떤 일이든 우선순위가 있는 법. 45년생 상대 마음을 얻으려면 먼저 진실 하라. 33년생 재물의 유혹에 담담한 자세가 품격.

 戌(개띠) 70년생 남의 말에 가볍게 처신하지 않도록. 58년생 만족할 줄 아는 마음이 행복이다. 46년생 위로는 바라지도 말고 혼자 이겨보라. 34년생 귀한 인연도 내 처세에 달려있다.

 亥(돼지띠) 71년생 말이 많을수록 실언 가능성 높다. 59년생 지난 세월은 지나간 대로 보내라. 47년생 삶은 타인들과 도움을 주고받는 과정. 35년생 기쁨도 슬픔도 내 마음 속 파도이다.

경상일보, KSILBO

<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그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임영웅 지역 팬클럽 ‘영웅시대울산’ 미혼모의집 물푸레에 1000만원 전달
2
(속보)중학생 코로나 확진…북구 5개교 등교중지 원격수업
3
울산 한 노래방서 50대 남녀 3명 숨져…경찰 수사
4
국내 첫 수소트램 울산서 실증 본격화
5
울산 첫 학생 코로나 확진자 발생 비상
6
한수원 새울본부, 20일까지 체험형 청년인턴 선발
7
자안그룹, 종합 뷰티 플랫폼 '셀렉온 코스메틱' 그랜드 오픈
8
“자기계발무료지원”, 직업적성테스트 및 취업정보사이트 관심자 위한 심리상담사자격증
9
남구 노래방서 흉기 휘둘러 남녀 3명 사망
10
울산시 ‘관광객 1천만명 시대’ 청사진 발표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
신문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광역시 남구 북부순환도로 17 | Tel 052-220-0515 | Fax 052-224-1030 | 사업자번호 610-81-07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정환
등록번호 : 울산,아01105 | 발행인 : (주)경상일보 엄주호 | 편집인 : 엄주호 | 등록날짜 : 2018년 4월 23일
Copyright © 2011 경상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ilbo.co.kr